•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가상화폐 거래소 고강도 압박…관련주 '우수수'

 

백유진 기자 | byj@newsprime.co.kr | 2018.01.11 09:40:38

[프라임경제] 가상화폐를 겨냥한 정부 규제가 심화되자 관련주가 동반 급락세다.

11일 오전 9시20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 비덴트(121800)와 옴니텔(057680)은 전일 대비 각각 17.12%, 16.90% 급락한 2만1300원, 69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옴니텔과 비덴트는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을 운영하는 비티씨코리아닷컴의 지분을 보유해 대표적인 가상화폐주로 분류됐다.

가상화폐 거래소를 개설한 두나무의 지분 7.65%를 보유 중인 우리기술투자(041190)는 전일보다 13.26% 떨어진 8240원에 거래 중이다. 또 두나무에 투자한 대성창투(027830)와 에이티넘인베스트(021080)도 각각 19.40% 내린 3385원, 18.36% 하락한 398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같은 시간 가상화폐 거래소 에스코인을 개설, 운영 중인 SCI평가정보(036120)도 17.29% 빠졌고, 버추얼텍(036620)과 한일진공(123840)은 각각 17.29%, 12.39%%씩 내렸다.

업계에 따르면 전일 국세청은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1위 업체인 빗썸과 3위 업체인 코인원에 대해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코인원이 도박과 유사한 '마진거래' 서비스를 회원들에게 제공한 혐의를 집중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배너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