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인터뷰] 김인섭 선한에프앤비 대표 "치즈케익팩토리 한국땅 밟았다"

미국 프리미엄 치즈케익 한국 디저트 시장 공략 박차

김다이 기자 | kde@newsprime.co.kr | 2019.12.10 15:04:53

[프라임경제] "미국 유학생 시절 즐겨먹던 치즈케익을 한국에 가져와야 겠다 생각했어요. 내년에는 치즈케익팩토리를 다이닝 레스토랑 형태의 '베이커리 카페 플래그숍'을 선보이고자 합니다"

김인섭 선한에프앤비 대표는 이미 약 6년 전부터 치즈케익팩토리의 케익들을 국내에 유통하고 있다. 미국에서 알던 지인을 통해 치즈케익팩토리 국내 유통에는 성공했지만 상표권 문제로 로고를 사용할 수 없어 그간 많은 우여곡절을 겪었다고 설명했다.

치즈케익 팩토리를 유통하고있는 김인섭 선한에프앤비 대표. = 김다이 기자

그러나 지난해 상표권 문제가 해결되면서 이제 보다 많은 곳에서 치즈케익팩토리의 로고를 사용한 진짜 치즈케익을 알릴 수 있게 됐다.

1949년 홈메이드 치즈케익으로 시작한 치즈케익 팩토리(The Cheesecake Factory)는 1978년 미서부 최고 부촌인 캘리포니아 베버리힐스에 1호점을 오픈했다.

50여종이 넘는 진한 치즈케익과 다양한 디저트 종류를 구비하고 있으며, 다이닝 메뉴도 다양하게 갖추고 있어 레스토랑이자 디저트숍으로 전 세계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국내에서는 하와이 와이키키의 저렴한 맛집으로도 잘 알려져 있어 필수코스로 꼽히고 있는 외식 브랜드 중 하나다.

미국 내 치즈케익팩토리 매장 전경. ⓒ 치즈케익팩토리

-치즈케익 팩토리에 대해 소개해주세요
"치즈케익 팩토리는 미국 유학 시 자주 이용하며 눈여겨봤던 브랜드다. 미국 유학이나 여행 다녀온 분들을 통해 국내에서도 인지도가 있는 편에 속하고 맛이 워낙 훌륭해서 국내에서도 잘 될 것이라는 자신이 있었다. 이에 미국에 좋은 협력관계가 있었던 지인들과 함께 한국시장에 론칭하게 됐다"

-국내 론칭시 어려움은 없었는지
"한국 시장에 지극히 미국스러운(깊고 진한) 베이커리가 잘 안착할 수 있을지에 대한 많은 공부와 시행착오가 있었다. 먼저 미국 프리미엄 케익이다보니 수입원가 자체가 고가에 속한다. 따라서 가격 저하를 위해 지금도 판매채널 다각화, 제품 사이즈 다각화 및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몇 해 전까지만 해도 본연의 치즈케익 팩토리 상표 사용에 제약이 있다보니 브랜드 홍보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작년부터 치즈케익 팩토리 상표를 사용할수 있게 됨으로써 고객들에게 보다 적극적으로 다가갈 수 있게 됐다"

-미국시장과 달리 국내시장에서 차별화한 점이 있는지
"미국 사람들은 냉장에서 케익을 오랜 시간 해동해 완전히 크리미하고 부드러운 상태의 케익을 좋아하는 반면, 한국 소비자들의 경우에는 살짝 얼어있는 아이스크림 같이 꾸덕꾸덕한 식감을 선호하시는 특성이 있다. 따라서 우리도 영업처들에게 이러한 소비자 특성에 대해 안내해 국내 소비자들이 우리 케익을 드시고 더 만족하실 수 있도록 하고 있다"

ⓒ 치즈케익팩토리

-국내 소비자들에게 맞춘 판매 전략이 있다면?
"판매전략에 있어서는 B2B시장과 B2C시장을 구분해 이에 맞게 브랜드와 제품군을 재편성했다. 지금까지는 푸드서비스용 아이템을 시장 구분 없이 판매해왔으나, 2020년 상반기부터는 각 시장에 맞는 아이템들을 선별, 구분해 접근할 계획이다. 주 타겟층은 커피 소비가 잦은 젊은 밀레니얼 세대로 이들과 긴밀히 소통할 수 있는 오프라인(자체매장·팝업스토어·전시회 등) 채널과 온라인(SNS·쇼핑몰 등) 채널 구축, 확장에 힘을 쏟고 있다"

-현재 치즈케익팩토리는 어디서 만날 수 있나
"온라인에서는 △마켓컬리 △11번가를 통해 구입할 수 있고, 오프라인에서는 전국 핫플레이스 카페, 레스토랑, 영화관, 호텔, 놀이동산 등에서 미국 치즈케익팩토리 레스토랑에서 판매되고 있는 동일한 맛의 케익을 만나볼 수 있다. △나인블럭 △온더보더 △메가박스부티크 △텍사스데브라질 △니드썸레스트 △에버랜드 일부 매장에서 판매중이다"

-향후 어떤 채널까지 넓힐 예정인가
"다가오는 연말을 위해 팝업스토어를 준비중이다.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12.21~25) △무역센터점(12.21~25) △천호점(12.23~29)에서 미국 오리지널 치즈케익팩토리 베이커리를 만나볼 수 있다. 향후 'The Cheesecake Factory At Home' 브랜드의 리테일 제품군을  편의점·홈쇼핑·온라인 채널에서 유통할 수 있도록 검토중인데, 이를 통해 가정에서도 프리미엄 치즈케익을 만나볼 수 있을 것" 

-내년 계획에 대해 소개한다면?
"현재 주력으로 취급하는 미국치즈케익팩토리 베이커리 아이템뿐만 아니라 국내외 유수의 브랜드, 아이템 런칭 및 자체 브랜드 개발 등을 통해 새롭고 유니크한 컨텐츠를 고객들에게 선보일 준비를 하고 있다. 추가로 2020년에는 베이커리 카페 플래그숍을 오픈할 계획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